주말 맞아 등산객 북적...속리산 붉게 물들어 / YTN > 추천여행코스


검색취소

주말 맞아 등산객 북적...속리산 붉게 물들어 / YTN

검색 꿈해몽 이전 다음 목록

본문

[앵커]

주말을 맞아 많은 등산객이 교외에 있는 산을 찾아 나섰습니다.



속리산에도 가을 정취를 만끽하려는 등산객들로 붐비고 있다고 하는데요.



속리산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이성우 기자!



오후가 되면서 등산객들이 더 늘었을 것 같은데 어떤가요?



[기자]

오후가 되면서 더 많은 등산객이 속리산을 찾아오고 있습니다.



가족이나 친구들과 함께 산을 오르는 모습을 쉽게 볼 수 있는데요.



단풍도 내려오면서 이곳 속리산도 붉은색으로 변하고 있습니다.



현재 속리산은 단풍이 60% 정도 물든 상태입니다.



속리산에서 단풍을 제대로 즐기려면 며칠 정도 더 기다려야 하는데 오는 26일쯤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입니다.



속리산에서 단풍을 구경하기 좋은 구간을 꼽으라고 하면 지난해 9월 개통한 세조길 입니다.



법주사에서 세심정을 잇는 탐방로로 경사가 완만한 것이 특징입니다.



그렇다 보니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탐방로를 걸을 수 있습니다.



이 길을 따라 단풍이 붉게 물들어 가고 있어 이 길을 걸으며 등산객들은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습니다.



이 탐방로가 세조길로 이름 붙은 것은 정이품송 등 조선 시대 세조 임금과의 인연을 강조했기 때문입니다.



무엇보다 세조길 개통 전 사찰과 휴게소를 드나드는 차량과 등산객이 뒤엉켜 혼잡을 빚었는데 개통 이후 등산객들이 여유롭게 풍경을 감상할 수 있게 됐습니다.



가을을 맞아 속리산에서 축제가 열리고 있습니다.



축제 행사의 하나로 문장대 정상에 엽서와 편지를 쓸 수 있는 하늘 우체국을 마련하고 빨간 우체통을 설치했는데



이곳에 접수한 우편물은 내년 1월 2일 수신인에게 무료로 배달됩니다.



화창한 날씨 속에 등산객들은 가을 산길을 걸으며 주말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속리산 국립공원에서 YTN 이성우[gentlelee@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15_201710211324232830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뷰코리아 : 추천 여행지,여행 리뷰,여행 동영상,관광정보를 제공합니다.

뷰코리아